상단여백
HOME 스포츠/연예
손흥민, 유럽축구연맹과 BBC '경기 최우수 선수' 선정UEFA 챔스리그 8강 2차전서 2골 기록
   
▲ 손흥민이 18일 열린 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 맨체시터시티와의 경기에서 전반 10분 자신의 두번째 골을 성공시키고 있다. <사진=뉴시스 제공>

[위클리오늘=김국동 기자] 유럽축구연맹(UEFA)과 영국 BBC방송이 손흥민(토트넘)을 경기 최우수선수(MOM)로 선정했다.

토트넘은 18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맨체스터시티와의 2018-19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에서 3-4로 패했다.

안방 1차전에서 1-0 승리한 토트넘은 1, 2차전 합계 4-4를 기록했으나 원정 다득점 원칙에 따라 4강 티켓의 주인공이 됐다.

손흥민은 전반 7분과 10분 동점골과 역전골을 터뜨리며 토트넘의 4강 진출을 이끌었다.

손흥민은 이날 멀티골로 시즌 20호골 고지도 밟았다. 또 챔피언스리그 통산 11·12호골을 연거푸 터뜨리며 우즈베키스탄 출신 공격수 막심 샤츠키흐(11골)가 보유한 아시아 선수 최다골 기록을 갈아치웠다.

UEFA는 경기종료후 '경기 최우수 선수'로 손흥민을 선정했다. UEFA는 "손흥민의 활약이 토트넘의 분위기를 만들었다. 첫 골은 다소 운이 따랐지만, 두번째 골은 완벽한 감아차기였다"면서 "라인을 끌고 다녔고 해리 케인이 없는 상황에서 결정적인 골을 만들었다"고 평가했다.

영국 공영 BBC도 손흥민을 MOM으로 선정했다. 평점 8.53로 두 팀 통틀어 가장 높은 점수를 줬다.

손흥민의 맹활약으로 4강에 진출한 토트넘은 아약스(네덜란드)와 결승행을 다툰다.

김국동 기자  etc@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국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