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1.18 월 10:15
상단여백
HOME 정치
김관영 "사보임 조치 죄송... 잠시 성찰의 시간 갖겠다"
   
▲ 김관영 바른미래당 원내대표. <사진=뉴시스 제공>

[위클리오늘=김성한 기자] 김관영 바른미래당 원내대표가 26일 오신환·권은희 사법개혁특별위원회 위원을 사보임한 것에 대해 "누구보다 사법개혁 의지를 갖고 일해온 두 분의 마음에 상처를 드려 죄송하다"면서 "잠시 성찰과 숙고의 시간을 갖겠다"는 메시지를 전했다.

김관영 원내대표는 당 의원들과 함께 있는 SNS 대화방에서 "여야 합의문이 당에서 추인된만큼 합의사항을 이행해야 한다는 책임감으로 어제 두 의원을 사보임조치했다"고 전했다.

김관영 원내대표는 이어 "이 과정에서 두분이 느꼈을 실망감을 생각하면 더욱 송구한 마음이다"면서 "당내 다른 의원들에게도 마음의 상처를 드린 점 원내대표로서 죄송하다"고 전했다.

김관영 원내대표는 "당내 선거제도 개혁과 사법제도 개혁 의지를 실천한 여러분과 좀더 소통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김관영 원내대표는 의원들에게 "10명 의원들이 의원총회 소집을 요구해 오늘 오후 5시께 당대표실에서 의총을 소집한다"고 전달했다.

김성한 기자  i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