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IT
KT, ‘기가지니 테이블TV’ 공개
KT 홍보모델들이 국내 최초 일체형 AI TV ‘기가지니 테이블TV’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KT>

[위클리오늘=김성한 기자] KT(회장 황창규)가 29일 국내 최초 일체형 AI TV ‘기가지니 테이블TV’와 AI 사업전략을 발표했다.

KT 관계자는 “AI서비스 기가지니 가입자가 165만명을 넘어섰다”며 “올해 3분기 내 가입자 200만명 달성을 예상한다”고 밝혔다.

기가지니 테이블TV는 셋톱박스에 화면을 결합해 스마트패드와 비슷한 11.6인치 디스플레이에 콤팩트한 크기를 갖췄다. 와이파이(Wi-Fi)로만 연결해 이용할 수 있다.

올레 tv의 모든 실시간 채널과 주문형 비디오(VOD)를 즐길 수 있으며 홈 IoT 제어와 지니뮤직 음악감상이 가능하다.

날씨 확인, 스케줄 관리 등 홈 비서 기능과 어린이, 교육, 요리, 쇼핑 등 다양한 분야에서 특화된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기존 기가지니와 같이 하만카돈의 프리미엄 스피커를 탑재했다.

AI사업단장 김채희 상무는 “일체형 기가지니 테이블TV와 AI개인화 서비스는 취향과 개성에 맞춰 인공지능을 즐기는 트렌드를 만들 것”이라며 “범용 AI모듈인 ‘기가지니 인사이드’ 같은 차별화 기술을 선보여 AI 생태계 활성화를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김성한 기자  i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