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IT
넷마블 ‘마블 퓨처파이트’, 전세계 1억 다운로드 돌파

[위클리오늘=김성한 기자] 넷마블(대표 권영식)은 모바일 액션 RPG(역할수행게임) ‘마블 퓨처파이트’가 전세계 누적 1억 다운로드를 돌파했다고 30일 밝혔다.

마블 퓨처파이트는 2015년 4월 출시돼 매월 새로운 영웅과 콘텐츠를 추가하는 등 꾸준한 업데이트로 장기 흥행을 이어왔다.

이에 넷마블은 출시 4주년을 맞아 인포그래픽을 공개하고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공개된 인포그래픽에 따르면 ‘마블 퓨처파이트’ 게임 내 업데이트된 마블 캐릭터는 총 187명, 유니폼은 총 203종이다.

또한, 이용자들이 보유한 캐릭터 수는 10억 개, 누적 플레이타임은 약 4만 년으로 기록됐다. 월드보스 '타노스'의 처치 횟수와 ‘섀도우랜드’의 왕좌 최다 차지 에이전트 등의 기록도 담겨 있다.

지난 5일부터 이용자는 로그인 시 매일 특별 보상을 지급받고, 이벤트 마지막 날인 30일에는 티어 -2 영웅 선택권을 받을 수 있다.

'6성 고급 진급권'을 비롯해 6성 영웅 '블랙위도우', '헐크', '아이언맨' 등을 받을 수 있는 ‘4주년 기념 8주 출석 이벤트’도 있다.

또한, 매일 게임 참여 시 최고 티어 -2 고급 승급권까지 수령 가능한 ‘어벤져스 스페셜 이벤트 퀘스트’도 다음달 1일부터 14일까지 진행할 예정이다.

이정욱 사업본부장은 “전세계 1억 명의 이용자와 함께 4주년을 맞이해 기쁘다”며 “앞으로도 마블 퓨처파이트 이용자가 즐길 수 있는 새로운 콘텐츠를 계속 개발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성한 기자  i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