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0.15 화 03:00
상단여백
HOME 산업 IT
KT-레몬헬스케어, 블록체인 기반 '스마트 병원 서비스' 추진
KT와 레몬헬스케어 관계자가 블록체인 기반 스마트 병원 서비스 공동 구축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사진=KT>

[위클리오늘=김성한 기자] KT(회장 황창규)는 레몬헬스케어(대표 홍병진)와 개인 의료 데이터 보안을 강화한 블록체인 기반 ‘스마트 병원 서비스’를 구축한다고 2일 밝혔다.

스마트 병원 서비스는 진료 예약, 의료비 수납, 전자 처방전 전달, 제증명 발급 등 의료 서비스 전 과정을 모바일 앱으로 제공하며, 올 하반기에 출시할 계획이다.

이 서비스는 의료 데이터의 무결성을 보장하고, 의료 데이터 전달 시 위·변조를 방지해 보안 문제를 획기적으로 개선한 것이 특징이다.

해당 데이터는 환자 동의를 얻은 기관만 열람할 수 있고, 접근 이력이 블록체인에 기록돼 투명하게 관리된다.

또한, KT는 블록체인 개발 플랫폼인 ‘GiGA Chain BaaS(Blockchain as a Service)’를 제공하고 개인정보 보호, 원본 증명 등 의료 데이터 비즈니스에 특화된 기능도 제공할 예정이다.

레몬헬스케어는 국내 40여 개 주요 대형병원에 서비스 중인 헬스케어 서비스 구축 경험을 바탕으로 모바일 플랫폼 서비스를 제공한다.

KT 블록체인비즈센터장 서영일 상무는 “의료 데이터 유통 분야 첫 협력 파트너사인 레몬헬스케어의 성공적인 서비스 론칭을 바탕으로 환자 중심의 데이터 사업 활성화를 주도하겠다”고 말했다.

김성한 기자  i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