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KT&G, 한국사진작가 지원 프로그램 ‘KT&G SKOPF ’공모올해로 12년째…총 39명의 작가 발굴 및 개인전 13회 개최 지원

[위클리오늘=김인환 기자] KT&G(사장 백복인)가 한국사진작가 지원 프로그램 ‘KT&G SKOPF(KT&G Sangsangmadang Korean Photographer's Fellowship)’ 참가자를 오는 15일부터 19일까지 KT&G 상상마당 홈페이지를 통해 공모한다.

‘KT&G SKOPF’는 사진작가를 발굴하고 지원하는 프로그램으로 2008년부터 11년 간 총 39명의 작가를 발굴했으며, 총 13명의 개인전과 작품집 발간을 지원했다. 오는 8월엔 지난해 선정된 김승구 씨의 개인전이 열릴 예정이다.

또한 전문가들의 멘토링과 작품제작 후원으로 역대 선정 작가들은 국립현대미술관 올해의 작가상 선정 및 휴스턴 포토페스트 초청 등의 실질적인 성과를 거둔 바 있다.

이번 제12회 ‘KT&G SKOPF’는 1차 포트폴리오, 2차 인터뷰 심사를 거쳐 6월에 ‘올해의 작가’ 3인을 발표한다.

올해의 작가에게는 각각 1000만 원 상당의 작품제작 지원과 6개월간의 멘토링이 제공된 후, 오는 12월 공개 포트폴리오 심사로 ‘최종 작가’ 1인이 선정된다.

KT&G는 최종 작가의 개인전 개최와 작품집 발간을 위해 4000만 원 상당의 추가지원과 멘토링을 이어간다.

지효석 KT&G 문화공헌부장은 “KT&G 예술가 지원 프로그램의 목적은 가능성 있는 아티스트들이 역량을 발휘할 ‘장’을 만드는 것”이라며 “앞으로도 공연·영화·시각예술 등 다양한 분야의 지원으로 문화예술 생태계의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인환 기자  i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