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산업일반
두산인프라코어, ‘1.7톤 미니 굴착기’ 신제품 출시

동급 최강 성능, 국내 최대 서비스망으로 시장 공략 강화
6월15일까지 사전 계약 프로모션 등 다양한 혜택 제공

두산인프라코어가 굴착력, 선회속도 등을 대폭 강화한 1.7톤 미니굴착기(DX17Z-5)를 출시하며 수입제품에 맞서 본격적인 시장 확대에 나선다.<사진=두산인프라코어>

[위클리오늘=김인환 기자] 두산인프라코어가 굴착력, 선회속도 등을 대폭 강화한 1.7톤 미니굴착기(DX17Z-5) 신제품 출시를 앞두고 사전 계약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두산인프라코어는 2017년 선보인 3.5톤급(DX35Z-5) 제품과 함께 미니굴착기 라인업을 갖춰 수입산 중심의 국내 미니굴착기(5톤 미만)시장 공략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이번에 출시되는 DX17Z-5는 굴착력과 선회속도, 작업각도 등에서 동급 수입제품 대비 동등하거나 더 뛰어난 성능을 갖췄다. 또한 장비 최소 폭이 950mm에 불과해 협소한 공간에서 활용도가 높으며, 필요에 따라 최대 1360mm까지 확장할 수 있다.

소형 트럭에 쉽게 실을 수 있어 이동이 용이한 것도 특징이다. 또 전면 LED 램프와 작업부위 실린더 보호커버, 경사지 작업시 유용한 발 받침대, 2주(柱)식 분리형 캐노피(조종석 덮개) 등이 기본으로 장착돼 작업 편의성을 높였다.

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전국 38개에 이르는 국내 최대 서비스망을 바탕으로 수입산 중심의 국내 미니굴착기 시장 판도를 바꿀 것”이라며 “1.7톤과 3.5톤 외에도 미니굴착기 라인업을 지속 확대해 시장 점유율을 높여 나가겠다”고 밝혔다.

두산인프라코어는 DX17Z-5 출시에 앞서 사전계약 프로모션을 6월15일까지 진행한다. 사전 계약 고객에게는 200만 원을 할인해 주고 DX35Z-5를 함께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100만 원 추가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주요 부품에 대해서는 3년 6000시간 특별 보증 서비스도 제공한다.

한편, 5톤 미만의 미니굴착기 국내 시장은 2014년부터 2018년까지 연평균 15% 이상 성장하며 지난해 3000대 수준까지 판매 규모가 커졌다. 이는 국내 굴착기 시장의 27% 규모로, 이 중 90% 이상이 수입 제품이다.

김인환 기자  i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