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산업일반
한국타이어그룹, ‘한국테크놀로지그룹’으로 새롭게 출발

첨단 기술 기반의 혁신으로 미래 신사업 발굴 전략 강화를 위한 사명 변경
핵심 브랜드 ‘한국(Hankook)’ 기반 통합 브랜드 체계로 그룹 전체 시너지 효과 창출

[위클리오늘=김인환 기자] 한국타이어그룹이 오는 8일부터 글로벌 브랜드인 ‘한국(Hankook)’을 반영한 통합 브랜드 체계를 구축하며 지주사 및 주요 계열사의 사명을 변경한다.

이번 사명 변경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대응하기 위해 계열사 비즈니스 경쟁력 강화를 넘어 새로운 비즈니스 영역 개척에 도전하는 혁신을 지속하게 해 줄 초석을 다지기 위해 추진됐다.

그룹 차원에서의 중장기 미션 및 전략을 통합해 다양한 부문에서 첨단 기술 기반의 혁신을 일궈내고, 이를 기반으로 미래 신성장 동력을 발굴함으로써 지속성장을 실현해 나간다는 그룹의 장기적 비전과 의지를 담고 있다.

또한 새로운 경제 패러다임인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을 실현할 전략 및 시스템 구축을 통해 전 사업 영역의 프로세스와 모델을 근본적으로 혁신하고 글로벌 리더십을 고도화한다.

또 생산부터 유통, 판매, 서비스 등에 이르는 모든 분야에서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등 다양한 정보통신기술을 접목하는 디지털 기반의 혁신 모델을 정립해 미래 산업의 변화를 선도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전문적인 경쟁력을 갖춘 구성원 스스로가 혁신의 주체가 되는 고유의 기업문화인 ‘프로액티브 컬처(Proactive Culture)’를 계열사 전체에 확산시켜 혁신적이고 창의적인 소통과 협업의 문화를 그룹 전체에 정착시킨다.

이를 위해 한국타이어그룹은 획일화된 조직문화 타파, 열정적이고 자유로운 업무 환경 조성, 수평적 커뮤니케이션 등을 목표로 기업문화 시스템을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또한 지주사 및 주요 계열사들은 그룹의 기업 브랜드 정체성을 테크놀로지 기반의 이노베이션 그룹으로 확장하고, 글로벌 경쟁력 및 주주가치 제고에 있어 시너지 효과를 더해 글로벌 기업으로서의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해 나갈 예정이다.

김인환 기자  i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