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MG새마을금고, 100명의 청년에게 2억원 주거비 지원 나서

[위클리오늘=전근홍기자] MG새마을금고 지역희망나눔재단(이사장 박차훈)이 청년층의 주거 안정성과 취업의지 강화를 위해 청년주거지원사업 ‘내집(Home)잡(JOB)기’를 시행한다.

이번 사업의 지원 대상 100명은 소득기준, 연령기준(만 18세 이상의 자), 주거계약 기준에 대한 서류심사를 거쳐 면접을 통해 선발한다.

모집 신청은 13일부터 오는 24일까지 온라인을 통해 이뤄지며, 선발된 인원은 6개월 간 주거비(1인당 월 최대 25만원, 총 150만원 이내)를 지원받고 지원기간 중 3회 정도의 봉사활동에 참여할 예정이다.

박차훈 이사장은 “주거비 지원으로 청년들이 취업준비에 전념할 수 있길 바란다”며 “청년들이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하도록 지속적으로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MG새마을금고재단은 새마을금고중앙회가 출연해 지난 2016년 출범했다.

재단은 위기이웃 문제해결, 청소년 사회진출 지원, 지역사회 네트워크 사업 등의 분야에서 다양한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전근홍 기자  fi@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근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