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케이뱅크, 412억 규모 유상증자 결의
<사진=뉴시스>

[위클리오늘=신민호 기자] 케이뱅크가 15일 이사회 열고 약 823만5000주의 전환 신주 발행을 결의했다.

케이뱅크 측은 이번 신주 발행이 보통주 지분율을 그대로 유지하며 약 412억원 규모의 증자를 가교 차원에서 시행한다고 밝혔다.

주금 납입일은 다음달 20일이며, 증자 시 총 자본금은 약 5187억원이다.

이번 증자에는 KT, 우리은행, NH투자증권 등 3대 주주가 모두 참여할 예정이며 전환 신주 증자가 결정된 만큼 지난 1월부터 추진하고 있던 기존 유상증자는 잠정 중단된다.

또한 추후 신규 주주사 영입 상황에 따라 새로 이사회를 열어 규모 및 일정 등을 결정할 계획이다.

케이뱅크 관계자는 “이미 일부 기업들과 신규 주주 참여 협의 중이며 확정 시 공식적인 입장을 밝힐 계획”이라며 “안정적인 자본확충을 위해 업계 리딩기업들을 대상으로 신규 주주사 영입안에 대해 협의를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민호 기자  fi@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