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부동산
삼성물산, 말레이시아 복합몰 공사 수주

쿠알라룸푸르 도심지역에 총 공사비 1억7900만달러, 최고 6층 높이 복합몰 공사
동일 발주처로부터 연속 수주...말레이시아에서 입지 굳혀

삼설물산이 수주한 말레이시아 KLCC 포디움 복합몰 조감도. <이미지=삼성물산>

[위클리오늘=손익준 기자] 삼성물산 건설부문(대표이사 이영호)이 최근 말레이시아 아라 모덴 사(Arah Moden Sdn Bhd)가 발주한 KLCC 포디움 빌딩(KLCC Lot L and M Podium) 프로젝트를 수주했다.

총 공사비는 1억7900만 달러(한화 약 2070억 원)이며 총 공사기간은 40개월이다. 이달 15일 착공해 2022년 10월 준공 예정이다.

이 프로젝트는 말레이시아 정부가 추진하는 쿠알라룸푸르 시티 센터 마스터플랜에 포함된 사업으로, 쿠알라룸푸르 도심지역에 최고 지상 6층 높이의 복합몰을 건설하는 공사다.

이 건물 안에는 쇼핑몰과 백화점 뿐 아니라 말레이시아 국영 에너지회사인 페트로나스의 갤러리도 들어설 예정이다. 또한 2022년 말 준공 예정인 신규 지하철 역사와 연결될 계획이다.

KLCC 포디움 공사의 일부 구간은 기둥 없이 외부로 돌출돼 있는 비정형 구조가 특징이다. 삼성물산은 세계 최대 규모의 비정형 건축물인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를 성공적으로 수행한 경험이 있어 이번 공사에 자신감을 보이고 있다.

프로젝트 발주처인 아라 모덴의 모회사인 KLCC는 삼성물산이 시공한 페트로나스 트윈 타워·맥시스 타워(Maxis Tower)·KLCC Lot 91을 발주했던 회사다.

이에 삼성물산은 KLCC로부터 연속 수주에 성공하며 말레이시아 건축 시장에서의 입지를 더욱 견고히 다지게 됐다는 평가를 듣고 있다.

손익준 기자  ps@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익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