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자동차
현대차, 2019 대학생 자율주행자동차 경진대회 개최
2019 대학생 자율주행자동차 경진대회 본선에 참가한 선수단<사진=현대자동차>

[위클리오늘=손익준 기자] 현대자동차가 제14회 미래 자동차 기술공모전 ‘2019 대학생 자율주행자동차 경진대회’ 본선을 10일 개최했다.

현대차는 학생들의 아이디어를 실제 자동차에 접목할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1995년부터 이 공모전을 실시해오고 있다. 특히 2010년부터는 ‘자율주행자동차 경진대회’를 테마로 무인자동차 제작 방식을 도입했다.

올해로 14회째인 대회는 국내 최초 자율주행 실험도시인 ‘K-CITY’에서 열렸다. 지난해 12월 준공된 K-CITY는 경기 화성시 자동차안전연구원 부지에 36만㎡ 규모로 지어졌다.

이번 대회엔 12개 팀이 현대차가 제공한 i30 1대와 지원금 7000만 원으로 자율주행자동차를 제작했다.

대회는 ▲무단횡단 보행자 인지 ▲공사구간 우회 ▲교차로 신호 인지 ▲사고차량 회피 ▲응급차량 양보 ▲하이패스 통과 등 6개 항목 평가로 진행됐다.

회사 관계자는 “자율주행차 저변 확대와 미래 인재 육성을 위해 업계 최초로 자율주행차 대회를 개최하고 있다”며 “이번 대회는 세계 수준의 자율주행 실험도시 K-CITY에서 개최하게 돼 대회 위상도 한층 격상됐다”고 말했다.

손익준 기자  ps@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익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