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0.21 월 21:30
상단여백
HOME 산업 유통
LG전자, 3년 연속 ‘올해의 에너지위너상’...업계 최다 수상 영예

[위클리오늘=신유림 기자] LG전자가 10일 소비자시민모임과 산업통상자원부가 공동주최하고 환경부와 한국에너지공단이 후원하는 제22회 올해의 에너지위너상에서 LG 디오스 양문형 냉장고가 에너지대상 및 산업통상자원부장관상을 받았다.

LG전자 디오스 양문형 냉장고<사진=LG전자>

특히 LG전자는 양문형 냉장고를 포함해 총 8개의 상을 받으면서 수상기업 가운데 최다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3년 연속으로 수상 기업 가운데 가장 많은 상을 받았다.

올해 에너지위너상은 에너지효율이 뛰어나고 에너지를 많이 절약한 기업 또는 제품에 주어지는 상이다.

디오스 냉장고는 LG 냉장고의 핵심부품인 인버터 리니어(Inverter Linear) 컴프레서를 탑재해 냉기 공급량을 세밀하게 조절해준다. 또 수납공간인 매직스페이스 기능을 적용해 에너지효율을 개선했다.

휘센 벽걸이 에어컨은 에너지효율상을 수상했다. 인버터 컴프레서를 탑재해 에너지효율은 높이고 소음은 줄였다. 또한 실내먼지 상태를 실시간으로 파악해 자동으로 공기청정기능을 작동한다.

시스템 에어컨 멀티브이는 이산화탄소(CO2) 저감상을 받았다. 이 제품은 실내외 온도, 제품의 설치 상태 등에 맞춰 소비전력을 최대 15% 절감했다. 이외에도 총 6개 제품이 에너지위너상을 수상했다.

LG전자 H&A사업본부장 송대현 사장은 “LG전자만의 차별화된 핵심기술을 바탕으로 세계최고 수준의 고효율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신유림 기자  i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유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