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IT
ICTK홀딩스, 메가존클라우드와 MOU 체결
왼쪽부터 유승삼 ICTK홀딩스 대표와 이주완 메가존클라우드 대표 <사진=메가존클라우드>

[위클리오늘=신유림 기자] ICTK홀딩스가 메가존클라우드와 업무제휴 협약(MOU)을 체결했다.

11일 서울 강남구 메가존클라우드 본사에서 ICTK홀딩스 유승삼 대표와 이주완 대표이사가 만나 양해각서에 서명했다고 밝혔다.

ICTK홀딩스는 암호화 칩이 내장된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 개발 키트를 지원, SDK를 통해 표준화된 API를 제공한다.

양사는 IoT 클라우드 보안에 우려를 불식시키는 솔루션 개발 등을 협력하기로 했다. 또 글로벌 서비스뿐 아니라 IoT용 클라우드 서비스도 개발하기로 했다.

이를 계기로 ICTK홀딩스 PUF 기반 보안반도체를 활용해 클라우드 보안 사업 역량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온·오프라인 보안융합이 앞으로 필요할 것이라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스마트 팩토리·스마트 시티가 화두로 떠오르면서 융합보안의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 스마트 시대에는 기계·CCTV 등 모든 설비가 연결된다.

때문에 온라인 공격에 대응하는 융합보안 산업이 주목받고 있다. 모든 것이 연결되지만, 하나가 해커에게 털리면 모두 해킹되는 상황이 올 수 있기 때문이다.

유승삼 ICTK홀딩스 대표는 “G3 보안 솔루션은 새로운 IoT 보안 패러다임을 제공, 보안 관리에 새로운 사업 모델을 창출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주완 메가존클라우드 대표는 “ICTK와 함께 통합 보안 플랫폼을 구축, 신뢰할 수 있는 클라우드 기반 통합 IoT 보안 솔루션을 준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메가존클라우드는 12년 한국기업 최초 AWS와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매출액은 작년 기준 2200여 억 원, 국내외 고객사는 현재 1200여 곳이다.

신유림 기자  i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유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