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IT
LG유플러스, 2분기 매출 3조1996억원, 영업익 1486억원...전년 동기比 각각 7.3%↑, 29.6%↓

[위클리오늘=신유림 기자] LG유플러스(부회장 하현회)는 2분기 매출 3조1996억 원, 영업수익 2조3780억 원, 영업이익 1486억 원을 기록했다고 9일 공시했다. 이는 전년 동기대비 매출은 7.3%, 영업수익은 1.5% 각각 증가한 수치다. 반면 영업이익은 29.6% 감소했다.

<LG유플러스 연결 요약 손익 계산서>

매출 중 무선수익은 전년 동기(1조3413억 원) 대비 2.4% 증가한 1조3741억 원을 기록했다. 2분기 총 순증 가입자가 전년 동기 대비 10.7% 증가한 29만6천 명을 기록하는 등 가입자 성장에 힘입은 것으로 1분기에 이어 2분기에도 수익 성장세를 이어갔다.

또한 6월말 기준으로 5G 시장 점유율 29%인 38만7000명의 가입자 확보도 일익을 담당했다는 분석이다. 특히 ARPU는 올해 1분기 3만1051원에서 3만1164원으로 전분기에 비해 0.4% 높아져 2017년 2분기 이후 8분기 만에 성장세로 돌아섰다.

유선수익은 스마트홈 부문의 수익 지속 증가 영향으로 9969억 원을 달성, 전년 동기(9820억 원) 대비 1.5% 상승했다.

스마트홈 수익은 전년 동기(4446억 원) 대비 13.7%가 증가한 5057억 원을 기록했다. IPTV 가입자는 전년 동기(379만 명)보다 11.9% 증가한 424만1000명을 기록했고 초고속인터넷 가입자 역시 417만 명을 기록해 전년 동기(394만6000명) 대비 5.7% 증가했다.

기업 수익은 전년 동기(5374억 원) 대비 8.6% 감소한 4912억 원을 기록했다. e-Biz와 전화사업 등이 부진했으나 IDC 사업의 수익 성장으로 매출 감소를 최소화했다.

2분기 영업이익은 마케팅비용과 5G 투자에 대한 감가상각비 등의 영향으로 1486억 원을 기록했다. 마케팅비용은 5648억 원으로 전년 동기(5080억 원) 대비 11.2% 증가했다.

CAPEX 역시 5G 본격적인 네트워크 투자로 전년 동기(2598억 원) 대비 181% 증가한 7300억 원을 기록했다.

신유림 기자  i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유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