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0.22 화 00:00
상단여백
HOME 정치
文 대통령, 장관급 인사 10명 교체...법무장관에 조국 내정

법무부 조국·과기부 최기영·여성부 이정옥·농림부 김현수
금융위 은성수·공정위 조성욱·방통위 한상혁·보훈처 박삼득·주미대사 이수혁
민주평통위 수석부의장 정세현·국립외교원장 김준현

윗줄 왼쪽부터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후보자,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후보자, 이정옥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자, 조성욱 공정거래위원장 후보자, 은성수 금융위원장 후보자, 한상혁 방송통신위원회 후보자, 박삼득 국가보훈처장 내정자, 이수혁 주미대사 내정자, 정세현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수석부의장 내정자. <사진=청와대>

[위클리오늘=김인환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9일 법무부, 과기술정보통신부 등 8개 정부 부처의 장관급 인사를 단행했다. 또 조윤제 주미대사 후임에는 이수혁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임명했다. 이번 개각은 지난 3월 7개 부처 장관을 교체한 지 5개월만이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열고 “문 대통령은 오늘 장관급 8명과 주미합중국대사관 특명전권대사에 대한 인사를 단행했다”며 “문재인 정부의 개혁 정책을 일관성 있게 안정적으로 추진하는 데 역점을 뒀으며 도덕성을 기본으로 하고 해당 분야 전문가를 우선 고려했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박상기 법무부 장관 후임으로 조국 전(前) 청와대 민정수석을, 유영민 과기부 장관 후임으로 최기영 서울대 전기·정보공학부 교수를 각각 내정했다.

조 후보자 내정은 윤석열 검찰총장과 함께 검찰 개혁과 법무부 탈검찰화 등 핵심 국정과제를 마무리하고 공정하고 정의로운 법질서 확립을 완성하겠다는 문 대통령의 강한 의지를 반영한 것이라는 설명이다.

또 총선에 출마하는 이개호 농식품부 장관과 진선미 여가부 장관의 후임에는 김현수 전 농식품부 차관과 이정옥 대구가톨릭대 사회학과 교수를 각각 지명했다.

공정거래위원장에 조성욱 서울대 경영대 교수를, 금융위원장에는 은성수 수출입은행장을, 방송통신위원장에는 한상혁 법무법인 정세 대표 변호사를 각각 후보자로 지명했다. 국가보훈처장에는 박삼득 전쟁기념사업회 회장을 내정했다.

최기영 후보자는 서울 중앙고와 서울대 전자공학과를 졸업한 뒤 한국과학기술원(KAIST)에서 전기전자공학 석사학위를, 미국 스탠퍼드대에서 전기공학 박사 학위를 각각 취득했다.

금성사 중앙연구소 연구원을 거쳐 현재 국제전기전자공학회 석학회원, 뉴럴프로세싱 연구센터 센터장을 맡고 있다.

김현수 농식품부 장관 후보자는 대구 경북고와 연세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서울대에서 행정학 석사학위를, 미국 위스콘신대에서 농업경제학 석사학위를 받았다. 농식품부 식품산업정책관·농촌정책국장·기획조정실장 등을 역임했다.

이정옥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자는 전북 전주여고와 서울대 영어교육과를 졸업한 뒤 같은 대학에서 사회학 석·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대구가톨릭대 사회과학대학 학장을 지냈으며, 현재 여성평화외교포럼 공동대표와 국방부 양성평등위원회 민간위원장도 맡고 있다.

조성욱 공정거래위원장 후보자는 충북 청주여고와 서울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같은 대학에서 경제학 석사학위를, 미국 하버드대에서 경제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한국개발연구원(KDI) 연구위원, 고려대 경영대학 교수, 금융위원회 증권선물위원회 위원을 역임했다.

은성수 금융위원회장 후보자는 전북 군산고와 서울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하와이대에서 경제학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기획재정부 국제경제관리관, 세계은행 상임이사, 한국투자공사 사장을 지냈다.

한상혁 방송통신위원장 후보자는 대전고와 고려대 법학과를 졸업하고 중앙대에서 언론학 석사학위를 받았다. 방송통신융합추진위원회 전문위원, 방송문화진흥회 이사를 지냈고, 현재 민주언론시민연합 공동대표도 맡고 있다.

박삼득 국가보훈처장은 부산상고와 육군사관학교를 졸업한 뒤 한남대에서 국제정치학 석사학위를 취득했다. 육군 5사단장과 국방대학교 총장, 육군제2작전사령부 부사령관을 역임했다.

문 대통령은 이와 함께 주미 대사에 초대 6자회담 수석대표를 지낸 이수혁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임명했다. 당초 문정인 통일외교안보특보가 주미 대사로 검토됐지만 문 특보가 고사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수혁 주미대사 내정자는 서울고와 서울대 외교학과를 졸업한 뒤 연세대에서 정치학 석사학위를 받았고, 외교통상부 차관보·주독일대사, 국가정보원 1차장을 지낸 바 있다.

문 대통령은 또 대통령 자문기구인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수석부의장에는 참여정부 통일부 장관을 지낸 정세현 한반도평화포럼 이사장을, 차관급인 국립외교원장에는 김준형 한동대 국제어문학부 교수를 각각 임명했다.

고 대변인은 “오늘 개각으로 문재인 정부 2기 내각이 사실상 완성됐다고 할 수 있다”며 “정부는 국민들이 느낄 수 있는 성과를 창출해 모든 국민이 함께 잘 사는 포용국가 실현에 매진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김인환 기자  i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