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유통
광동제약, 제주지역 청소년 대상 제7회 ‘DMZ 평화생명캠프’ 진행
지난 5일부터 3박 4일간 광동제약(대표이사 최성원)이 주최한 ‘광동제약 삼다수와 함께하는 제7회 청소년 DMZ 평화생명캠프’에 참가한 학생들이 행사를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광동제약>

[위클리오늘=김인환 기자] 광동제약(대표이사 최성원)이 지난 5일부터 3박 4일간 ‘광동제약 삼다수와 함께하는 제7회 청소년 DMZ 평화생명캠프’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제주지역 고등학생 34명을 대상으로 강원도 화천·인제·고성·경기도 파주 등 DMZ(비무장지대) 인근에서 진행됐다. 참가자는 동해선 남북출입사무소·DMZ 평화둘레길·한국 DMZ 평화생명동산·제3땅굴 등을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학생들은 남북관계 역사 및 비무장지대 생태 강의를 듣고 평화로운 남북관계를 위한 방안을 주제로 토의 시간을 가졌다. 매일 저녁에는 생명보호를 위한 개인별 실천계획을 세워보는 그룹활동을 진행, 캠프 이후 이를 지켜나갈 것을 약속하기도 했다.

캠프에 참가한 한 학생은 “DMZ를 직접 찾아보니 자연환경과 평화의 소중함이 정말로 와 닿았다”며 “캠프가 끝난 뒤에도 평화와 생명을 위한 약속들을 꼭 지켜나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청소년 DMZ 평화생명캠프는 우리나라 최남단 제주도에 사는 청소년을 최북단 DMZ로 초청해 평화와 생명의 가치를 되돌아본다는 취지로 2012년부터 시작됐다. 이 행사는 광동제약이 주최하고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가 후원하며 사단법인 생태지평연구소가 주관한다.

김인환 기자  i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