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1.17 일 08:30
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우리다문화장학재단, ‘다문화자녀 글로벌 문화체험’ 실시싱가포르 내 교육기관 등 명소 탐방, 문화교류 활동 등 진행
우리다문화장학재단에서 실시한 '다문화자녀 글로벌 문화체험' 참가자들이 싱가포르 관광 명소인 머라이언파크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우리금융그룹>

[위클리오늘=신민호 기자] 우리금융그룹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이사장 손태승)이 6일부터 12일까지 싱가포르에서 ‘2019년 다문화자녀 글로벌 문화체험’을 실시했다.

해당 체험단은 지난 6월 참가신청을 받아 부모 출신국가, 글로벌 인재능력 및 신청사유 등을 고려해 중·고등학생 다문화자녀 20명과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의 대학 장학생 10명을 선발했다.

체험단은 아시아 대표 다인종·다문화 국가인 싱가포르 명소를 찾아 역사․문화․생태를 탐방했으며 우리은행 싱가포르 지점 견학을 통해 싱가포르 및 아시아 경제에 대한 이해를 높혔다.

싱가포르 국립대학교를 방문해 현지 한인학생회 대학생과 싱가포르 다문화교육 정책에 대한 질의응답과 상호토론의 시간을 가졌다.

또한 한국문화 동아리인 KCIG(Korean Cultural Interest Group)에서 탈춤·태권도·K-pop댄스 등 공연을 선보이며 문화교류 시간도 가졌다.

올해 여섯번째로 진행된 ‘다문화자녀 글로벌 문화체험’은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이 국내 다문화가정 자녀의 글로벌 세계관 형성에 도움을 주기 위해 2014년부터 매년 진행하고 있다.

해당 활동에 소요되는 왕복 교통비, 숙식비용과 문화체험비용 등 경비 일체를 우리다문화장학재단이 지원하고 있다.

손태승 회장 겸 이사장은 “다문화 청소년들이 문화체험을 통해 글로벌 세계관을 함양하고 글로벌 리더로 성장할 계기가 됐길 바란다”며 “다문화 청소년의 성장을 위해 앞으로도 꾸준히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신민호 기자  fi@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