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1.23 토 05:45
상단여백
HOME 산업 유통
'육쪽마늘빵' 팡파미유 "'흑마늘빵'으로 인기 이어갈 것"
(왼쪽)팡파미유 육쪽마늘빵. 신세계 센텀시티에서 고객들이 빵을 구입하기 위해 줄을 서 있다. <사진=팡파미유>

[위클리오늘=신유림 기자] 팡파미유가 ‘육쪽마늘빵’ 후속으로 ‘흑마늘빵’을 출시한다고 25일 밝혔다.

팡파미유 육쪽마늘빵은 이른바 ‘줄 서서 먹는 빵’으로 알려진 강릉의 대표 음식이다. 올 초 생활의 달인에 소개되면서 전국적인 유명세를 탄 바 있다.

또 이달에는 신세계 센텀시티에서도 선보이는 등 점차 사업 영역을 확대하고 있다.

이에 팡파미유는 국내 대표 건강식품으로 알려진 흑마늘을 활용한 ‘흑마늘빵’으로 인기를 이어간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팡파미유는 유통 중 발생할 수 있는 식품 안전사고를 방지하고 완벽한 위생환경 조성을 위해 HACCP 인증업체인 ㈜맑은에프엔디에 OEM 방식으로 생산을 의뢰하고 있다.

HACCP은 식품 원재료 생산부터 소비자가 섭취하기 전까지 각 단계에서 생물학적, 화학적, 물리적 위해요소가 해당식품에 혼입되거나 오염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한 위생관리 시스템이다.

팡파미유 관계자는 “흑마늘빵 또한 육쪽마늘빵 못지않은 인기를 기대하고 있다”며 “끊임없는 연구·개발과 철저한 위생관리로 고객의 사랑에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신유림 기자  i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유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