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2.13 금 16:45
상단여백
HOME 산업 자동차
기아차, 9월 전 세계 판매량 23만3648대…전년 동월 比 1.3%↑

국내 4만2005대…전년 동월 比 17.3% ↑
해외 19만1643대…전년 동월 比 1.6% ↓

9월 기아차 국내외 판매량 현황. <자료=기아자동차>

[위클리오늘=손익준 기자] 기아차가 지난달(9월) 국내 4만2005대, 해외 19만1643대 등 전 세계 시장에서 23만3648대를 판매했다고 1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동월 판매량 대비 1.3% 증가했다. 또 국내 판매는 17.3% 증가, 해외판매는 1.6% 감소한 수치다.

차종별 실적은 스포티지가 3만8424대로 글로벌 시장에서 가장 많이 팔렸다. 그 뒤로 K3(포르테)가 2만5857대, 리오(프라이드)가 2만4342대로 뒤를 이었다.

국내에서 가장 많이 팔린 차량은 K7(6176대)으로 3개월 연속 월간 판매량 1위를 기록했다. RV는 셀토스가 6109대로 가장 많이 팔린 것으로 집계됐다.

반면 국내와 전 세계 상승세에 비해 해외판매는 감소했다. 해외에선 스포티지가 3만6679대로 가장 많이 팔렸고 리오(프라이드)가 2만4342대, K3(포르테)가 2만2618대로 뒤를 이었다.

기아차 측은 글로벌 판매실적 상승세를 반기면서도 해외실적 감소세를 감안해 경계를 늦추지 않는 분이기다.

회사 관계자는 “권역별 책임경영 체제 강화와 공격적인 신차 출시 등으로 신흥시장을 본격 공략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친환경차를 비롯해 경쟁력 있는 신차도 지속 출시해 판매 모멘텀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손익준 기자  ps@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익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