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0.23 수 17:25
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삼성화재, 다이렉트 반려묘보험 ‘애니펫’ 출시반려묘 입·통원의료비, 수술비, 사망위로금 등 종합 보장

[위클리오늘=신민호 기자] 삼성화재(사장 최영무)가 반려묘보험 ‘애니펫’을 선보인다.

7일 삼성화재에 따르면 해당 상품은 상품은 삼성화재 다이렉트 사이트를 통해 판매하며 반려묘의 입·통원의료비 및 수술비, 사망위로금 등을 종합적으로 보장한다.

생후 60일부터 만 8세까지의 반려묘가 가입할 수 있으며 만기 재가입을 통해 최대 만 20세까지 보장 가능하다.

가입 시 반려묘의 사진 2매(얼굴전면, 측면전신)와 생년월일, 묘종 및 이름 확인이 가능한 예방접종증명서 또는 분양계약서를 제출하면 된다.

월 보험료는 통상 2~4만 원대 수준이다. 보상금액 한도 및 자기부담금 설정, 특약 가입 등 선택에 따라 달라진다.

반려묘의 종류와 성별에 따른 보험료 차이는 없으며 순수보장성 일반보험 상품으로 보험기간은 1년이다.

입·통원의료비는 각각 연간 20회 한도로 보장된다.

자기부담금을 제외한 병원비의 50%를 보상하는 실속형(1일 10만 원 한도)과 70%를 보상하는 안심형(1일 15만 원 한도) 중 선택 가능하다.

수술비는 연간 2회까지 보상하며 실속형(회당 100만 원 한도)과 안심형(회당 150만 원 한도) 중 선택할 수 있다.

이외에도 비뇨기질환 보장과 사망위로금도 추가할 수 있다.

삼성화재 관계자는 "반려묘를 키우는 인구가 급증하며 반려묘보험에 대한 소비자 요구가 증가했다"며 "해당 상품을 통해 가족 같은 반려묘의 건강을 돌봐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신민호 기자  fi@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