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2.6 금 19:55
상단여백
HOME 산업 유통
오뚜기, 프리미엄 간편식 ‘오즈키친 미트류’ 3종 출시
   

[위클리오늘=김인환 기자] 오뚜기(대표이사 이강훈)가 특별한 재료들을 풍부하게 즐길 수 있는 프리미엄 간편식 ‘오즈키친 미트류’ 3종을 출시했다.

‘오즈키친’은 상상 속 마법의 세계와 ‘오뚜기의 부엌’의 합성어로,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미식을 즐기고 싶은 사람들의 소원을 이루어주는 신비한 부엌을 뜻한다.

정성을 가득 담아 맛있게 만든 오뚜기 ‘오즈키친’은 오뚜기의 프리미엄 가정간편식(HMR) 브랜드로 ‘토마토 미트볼’, ‘할라피뇨 크림미트볼’, ‘데미글라스 햄버그스테이크’ 등 총 3종의 레토르트 제품으로 출시됐다.

‘토마토 미트볼’은 뉴질랜드산 쇠고기와 제주산 돼지고기로 만든 큼직한 미트볼에 상큼한 토마토 소스와 양송이가 듬뿍 들어있다. ‘할라피뇨 크림미트볼’은 할라피뇨를 넣어 만든 큼직한 미트볼에 매콤하고 고소한 크림의 풍미가 가득한 제품이다.

‘데미글라스 햄버그 스테이크’는 뉴질랜드산 쇠고기와 제주산 돼지고기로 만든 큼직한 패티에 깊고 풍부한 맛의 데미글라스 소스와 양송이가 가득한 제품이다.

오뚜기 관계자는 “프리미엄 가정간편식 ‘오즈키친 미트류’ 3종을 출시했다”며 “큼직한 패티에 차별화된 소스를 듬뿍 얹은 프리미엄 제품으로 간편하게 근사한 한끼 식사가 가능한 제품”이라고 말했다.

 

김인환 기자  i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