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행인 인사말

급변하는 사회속에 언론의 환경도 하루가 다르게 변화하고 있습니다. 위클리오늘은 그 험난한 파도속에 오랜시간 권력과 자본의 감시자가 되어 국민과 함께 해 왔습니다.

때론 힘겨울 때도 있었지만 <위클리오늘>은 또 다시 강건한 자세로 새로운 20년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대한민국 강소언론> 위클리오늘은 또 다른 20년을 위해 새롭운 도약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매의 눈으로 세상을 보고 호랑이의 힘찬 발짓으로 세상의 불의와 맞서 싸우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발행인 임종호
위클리오늘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구 여의도동 17-16, 대성빌딩 903호  |  대표전화 : 02-323-8890  |  팩스 : 02-323-8891
대표이사·발행인·편집 : 임종호 | 편집국장 : 최희호 | 청소년관리책임자 : 송원석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다06611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2243
Copyright © 2011 위클리오늘.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eeklytoda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