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2.6 금 19:10
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KEB하나은행, ‘대한민국 최우수 외국환 은행賞’ 19년 연속 수상글로벌파이낸스지(誌) 선정…외국환 시장 지배력 및 역량 공인
지난 19일 시상식 후 박찬범 KEB하나은행 런던지점장(왼쪽 세번째)과 조셉 히라푸토(Joseph D. Giarraputo) 글로벌파이낸스지 발행인 겸 대표(왼쪽 두번째)가 영업점 우수FX리더로 선정된 당행 직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EB하나은행>

[위클리오늘=신민호 기자] KEB하나은행(은행장 지성규)이 ‘대한민국 최우수 외국환 은행’으로 선정됐다.

KEB하나은행은 지난 19일(현지시각) 영국 런던에서 세계적 금융…경제 전문매체 ‘글로벌파이낸스(Global Finance)지(誌)’로부터 해당 ‘대한민국 최우수 외국환 은행’에 19년 연속 선정됐다고 밝혔다.

글로벌파이낸스지(誌)는1987년 뉴욕에서 창간한 이래 전 세계 190개국 5만여 명 이상의 CEO 및 금융전문가들이 구독하고 있는 세계적 권위의 금융·경제 전문매체다.

각국 금융기관의 성장성·혁신성·수익성 등에 대한 광범위한 조사와 글로벌 기업 및 금융기관 종사자들을 대상으로 한 세부적인 설문조사를 통해 매년 부문별 최우수 은행을 선정·발표하고 있다.

글로벌파이낸스지 관계자는 “KEB하나은행은 자산, 수익성, 전략, 고객 서비스, 가격 경쟁력, 혁신적인 상품 등 분야에서 최고 평점을 받았다”며 “한국 내 외국환 및 무역금융 분야에서 오랜 기간 선도적 위치에 자리하고 있는 점도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선정 이유를 밝혔다.

이밖에도 KEB하나은행은 지난 1월 대한민국 최우수 무역금융 은행상을 통산 18회 수상, 지난 10월에는 최우수 수탁은행상을 통산 11회 수상한 바 있다.

KEB하나은행 FI사업부 관계자는 “KEB하나은행의 외국환 역량이 글로벌 최고 수준임이 다시 한 번 입증됐다”며 “대한민국 최우수에 안주하지 않고 글로벌 시장에서의 차별화된 경쟁력 강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신민호 기자  fi@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