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6.1 월 21:45
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신한은행 쏠, ‘실손보험 빠른 청구 서비스’ 오픈병원에서 증빙서류 발급 없이 실손보험 청구 가능

[위클리오늘=신민호 기자] 신한은행이 ㈜지앤넷과 제휴를 통해 모바일 뱅킹 쏠(SOL)에서 ‘실손보험 빠른 청구 서비스(의료비 돌려받기)’를 시작했다고 24일 밝혔다.

신한은행 쏠의 '실손보험 의료비 돌려받기' 서비스 <사진=신한은행>

해당 서비스는 모바일 뱅킹 쏠(SOL)에서 8개 보험사(삼성화재·NH농협손해·KB손해·흥국화재·DB손해·메리츠화재·한화손해·롯데손해)의 실손보험 가입자를 대상으로 중앙대병원이나 강동성심병원 외 전국 26여 개 병원에서 이용 가능하다.

신한은행은 올해 말까지 주요 보험사와 병원을 추가할 계획이며, 제휴 병원을 제외한 일반 병원은 증빙 서류를 촬영해 보험금 청구가 가능하다.

이번 서비스 출시로 병원은 진료비 영수증 등 불필요한 문서를 줄이고, 보험사는 증빙서류 위·변조 행위를 차단할 수 있다.

특히 서비스 이용 고객은 증빙 서류 발급 비용 절감이 가능하다는 장점도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신한 쏠(SOL)은 다양한 독자적 생활금융서비스를 발굴 및 확장을 목표로 다양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늘려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신민호 기자  fi@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