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5.31 일 13:40
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삼성화재, '셀프 보장분석'으로 고객 사로잡다홈페이지 가입 회원 대상으로 간편 보험가입내역 점검 서비스 제공
삼성화재(사장 최영무)가 지난해 출시한 '셀프 보장분석' 서비스가 고객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사진=삼성화재>

[위클리오늘=신민호 기자] 삼성화재(사장 최영무)가 지난해 12월 자사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에서 새롭게 선보인 '셀프 보장분석'이 고객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고 밝혔다.

30일 삼성화재에 따르면 해당 서비스는 삼성화재와 한국신용정보원 데이터를 기반으로 고객이 가입한 보험 내역을 알기 쉽게 분석해 주는 서비스다.

고객은 각 보험사에 가입한 자신의 보험가입 현황을 한 눈에 확인해 부족한 보장을 보완하거나 불필요한 보험료를 줄이는 데 활용할 수 있다.

출시 100일을 맞은 서비스는 지난달 기준 약 1만6000명 가량이 이용했고, 최근 일주일 간 하루 평균 800명 이상이 보장내역을 확인하며 꾸준히 찾는 고객이 늘고 있다.

또한 같은 기간 이용 고객의 42.9%가 30대 이하로 다른 사람과의 접촉을 최소화하는 소비 형태인 '언택트 소비'를 선호하는 젊은 세대에게 사랑받고 있다.

따로 가입설계를 하지 않아도 부담없이 간단한 보험가입 내역을 확인할 수 있고, 추가 상담을 원할 경우 삼성화재 RC의 전문적인 컨설팅을 신청할 수 있다는 것도 장점이다.

해당 서비스는 홈페이지 회원가입 후 본인 인증과 개인정보제공동의 절차를 거쳐 손쉽게 이용이 가능하다.

본인·가족·집·자동차 4가지 카테고리로 구성된 '셀프 보장분석'은 각 카테고리 별 준비 수준을 적절·보통·필요 3단계로 보여준다.

또한 일상생활에서 발생할 수 있는 세부 위험을 상황별로 구분해 가입한 담보와 가입금액을 5점 만점의 점수로 보여줘 쉽게 이해할 수 있다.

특히 ▲실손의료비 ▲진단비 ▲사망 보장과 함께 고객이 놓치기 쉬운 ▲일상생활배상책임 ▲화재벌금 ▲교통사고처리지원금 등의 비용손해 담보도 점검해볼 수 있어 유용하다.

한편, 삼성화재 홈페이지는 지난해부터 ▲장기보험 계약자 변경 ▲자동차보험 특약 변경 ▲연금보험료 변경 등 고객이 직접 모바일에서 계약을 관리할 수 있는 셀프 처리 서비스를 잇따라 선보이며 편리함을 더하고 있다.

삼성화재 홈페이지 관계자는 "이번 서비스를 통해 언제 어디서든 고객 스스로 본인의 보험을 점검해보는 좋은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고객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여 필요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하고, 보험의 순기능을 널리 알리고자 한다"고 밝혔다.

신민호 기자  fi@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