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일반
IBK기업은행, 연체대출 가산금리 3%로 인하

[위클리오늘=오경선 기자] IBK기업은행(은행장 김도진)은 12일부터 연체기간에 상관없이 연체대출의 가산금리를 연 3%로 인하한다고 밝혔다.

인하된 연체 가산금리는 기존 대출에 대해서도 일괄 적용되며, 연간 약 18만3000명의 고객이 연체이자 부담을 줄일 수 있을 것이라고 은행 측은 전했다.

원금 1억2000만원, 약정이자율 3%의 주택담보대출을 받은 고객이 원금을 연체할 경우 최대 월 110만원이던 연체이자가 월 60만원으로 줄어 월 50만원의 이자감면 효과가 있다.

기업은행은 연체기간에 따라 3개월 미만의 경우 연 7%, 3개월 이상의 경우 연 8%로 연체대출 가산금리를 차등 운용해왔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취약·연체 대출자들의 이자부담이 경감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동반자금융과 포용적금융을 실천하기 위해 금융 소외계층 지원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오경선 기자  seo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경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