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NH농협은행, 최고 연 2.4% 올원뱅크 전용 특판예금 판매
   

[위클리오늘=오경선 기자] NH농협은행(은행장 이대훈)은 지난 10일부터 모바일플랫폼 ‘올원뱅크’의 가입자수 200만명 돌파를 기념한 고객감사 특판정기예금을 판매하고 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특판정기예금은 올원뱅크를 통해 개인고객 1인 1계좌로 가입이 가능하다. 가입금액은 300만원부터 최대 2000만원까지, 만기기간은 1년까지 가능하다. 총 판매한도는 1000억원으로 한도 소진 시까지 판매될 예정이다.

금리는 최고 연 2.4% 확정금리(세전)로 별도 우대조건은 없다. 가입금액별로 차등 적용된다. 300만원은 연2.4%, 300만원 초과 500만원 이하는 연 2.35%, 500만원 초과 1000만원 이하는 연 2.10%, 1000만원 초과 2000만원 이하는 연 2.00%의 확정금리로 적용된다.

또한 다음달 8일까지 상품가입 고객 중 추첨을 통해 200명에게 최신 스마트폰, 삼성 기어, AI스피커, 올원프렌즈 캐릭터인형 등을 경품으로 제공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강태영 NH농협은행 올원뱅크사업부장은 “이번 특판예금은 올원뱅크를 사랑해주신 고객님들의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올원뱅크를 통해 고금리 특판예금, 소액 모바일대출, 중금리대출 등 모바일상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하고, 상담센터의 영업시간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오경선 기자  seo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경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