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11일 서울 최저기온 6도

[위클리오늘=김국동 기자] 11일 아침기온이 전날보다 2~5도 낮아지면서 바람도 강하게 불겠다.

기상청은 10일 "당분간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기온이 평년보다 4~7도가량 낮은 추운 날씨가 이어지겠다"며 "특히 11일 아침기온은 오늘보다 2~5도 떨어지고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겠다"고 예보했다.

기상청은 아울러 "아침 중부내륙과 남부산지에는 서리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며 "일부 산지에는 얼음이 어는 곳도 있겠다"고 예보했다.

11일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6도, 인천 8도, 수원 7도, 춘천 4도, 강릉 8도, 청주 7도, 대전 7도, 전주 8도, 광주 9도, 대구 8도, 부산 10도, 제주 15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15도, 인천 15도, 수원 15도, 춘천 15도, 강릉 16도, 청주 16도, 대전 16도, 전주 17도, 광주 17도, 대구 17도, 부산 18도, 제주 18도 등으로 예보됐다.

대기 확산이 원활해 미세먼지는 전 권역에서 '보통'~'좋음' 수준을 나타내겠다.

바다의 물결은 전해상에서 0.5~4.0m 수준으로 일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전국이 차차 건조해지겠으니 산불을 포함한 각종 화재 예방에도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밝혔다.

김국동 기자  etc@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국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