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NH농협캐피탈, NICE평가정보와 업무협약 체결인공지능 기반의 신용분석 모형 개발
4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에 위치한 NH농협캐피탈 본사에서 NH농협캐피탈 고태순 대표이사(오른쪽 세번째)와 NICE평가정보 심의영 대표이사(왼쪽 세번째)가 업무협약식을 체결했다. <사진=NH농협금융지주>

[위클리오늘=신민호 기자] NH농협캐피탈은 4일 NICE평가정보와 제2금융권의 중금리 신용대출 모형의 리스크 축소를 위한 인공지능 기반의 신용분석 모형을 공동 개발하는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제2금융권의 특성에 맞는 신용분석 모형을 개발하고 정교한 신용평가체계를 구축해 연체 가능성을 감소시킬 것으로 전망했다.

특히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맞춰 기존의 모형보다 발전한 인공지능 기반의 모형을 개발해 정확도를 개선하고 시장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할 계획이다.

고태순 NH농협캐피탈 대표는 “이번 협약을 통해 제2금융권의 신용평가 체계를 한 단계 발전시켜 선제적인 리스크관리가 가능하게 될 것이다”라며 “앞으로도 농민과 고객에게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신민호 기자  fi@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