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DB손해보험, 손보업계 최초 ‘비대면 동의 전자서식시스템’ 구축

JC1의 전자문서 솔루션 Hi Smart e-Form을 활용한 시스템 구축

장기 및 자동차보험 사고 발생 시 알림톡이나 LMS로 처리

<사진=DB손해보험>

[위클리오늘=신민호 기자] DB손해보험(대표이사 김정남)은 11일 손보업계 최초로 ‘비대면 동의 전자서식시스템’을 구축했다고 밝혔다.

DB손해보험은 보상처리 신속성, 개인정보 유출 방지와 업무처리 시간 단축을 위해 전자서식 소프트웨어 전문 기업 JC1(대표 신종호)의 전자문서 솔루션 ‘하이 스마트 E-폼(Hi Smart e-Form)’을 활용해 시스템을 개발했다.

이를 통해 장기 및 자동차보험 사고 발생 시 담당자가 고객을 직접 방문할 필요 없이, 고객에게 알림톡이나 LMS로 URL을 전송한다.

이에 고객이 본인인증 후 전자서식을 작성하고, 필요 시 사진을 전송하면 서류가 자동으로 등록된다.

‘비대면 동의 전자서식 시스템’은 장기 및 자동차보험 보상 업무에 적극 활용되고 있으며 업무의 신속성과 고객 편의성 측면에서 큰 호응을 얻고 있다.

DB손해보험 관계자는 "이번에 개발된 전자서식시스템을 통해 보험업계 현장업무에서 표준 모바일 전자서식 플랫폼의 입지를 확고히 다져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신민호 기자  fi@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