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IT
KT, ‘4차산업아카데미’ 개설10주 간 교육으로 인공지능 및 5G 전문인력 키워
KT가 '4차산업아카데미'를 개설하고 교육생을 모집한다. <사진=KT>

[위클리오늘=김성한 기자] KT(회장 황창규)는 대학생 및 취업준비생 대상으로 무상 교육인 ‘4차산업아카데미’를 개설, 교육생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4차산업아카데미는 KT가 인공지능(AI) 분야의 전문인력을 키우기 위해 지난해 운영한 AI아카데미를 확대 운영한 것이다.

모집분야는 ▲AI 소프트웨어 개발 ▲5G 인프라 기술 ▲ICT융합컨설팅 ▲스마트에너지 총 4개로 지원자는 한 가지 분야를 선택할 수 있다.

참가신청은 이달 4일부터 18일까지 KT 채용 홈페이지에서 지원할 수 있다.

4차산업아카데미는 오는 6월말부터 총 10주에 걸쳐 운영된다. 4주 간 이론 및 실무교육을 수료하면 6주 간 KT 인턴십 기회가 제공된다.

인턴십으로 실제 직무를 경험할 수 있고, 우수 인턴은 임원면접 후 신입사원으로 채용될 수 있다. 급식통근비(4주) 및 인턴직에 해당하는 급여(6주)도 지급된다.

4차산업아카데미는 상‧하반기 2회에 걸쳐 150여 명의 교육생을 선발할 계획이며, 지원자격은 4년제 대학을 졸업하거나 졸업예정인 대학생이다.

KT는 “지금까지 AI아카데미로 27명을 선발했고, 78%(21명)가 취업 및 창업에 성공했다”고 전했다.

그룹인력개발원장 최영민 전무는 “4차산업아카데미로 기업이 필요로 하는 실무능력을 갖춘 인재를 집중적으로 양성해 4차 산업혁명의 주춧돌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김성한 기자  i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