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일반
2월 취업자수 26만3000명 증가... 지난해 1월이후 최대폭 증가통계청 '고용동향'
   
▲ 2월 취업자수가 1년전보다 26만3000명 증가했다. <사진=뉴시스 제공>

[위클리오늘=정재웅 기자] 지난달 취업자 수 증가폭이 1년여만에 가장 높은 수준을 회복했다. 실업자 수도 2년만에 가장 높은 수준을 기록했다.

13일 통계청이 발표한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 2월 취업자 수는 2634만6000명으로 1년전보다 26만3000명 증가했다. 증가 폭은 지난해 1월(33만4000명)이후 가장 많다. 지난해 연평균 취업자 수가 9만7000명에 그쳤다는 점을 고려하면 전년 대비 상당히 개선된 수치다.

15~64세 인구 중 취업자가 차지하는 비율인 고용률은 65.8%로 1년전과 같은 수준이었다.

반면 실업자는 130만3000명으로 1년전보다 3만8000명 늘었다. 2017년 2월(134만2000명)이후 가장 높은 수준이다.

경제활동인구 중 실업자가 차지하는 비율인 실업률은 4.7%로 1년전보다 0.1%포인트 상승했다. 이 역시 2017년 2월(4.9%)이래 가장 높다.

체감실업률을 나타내는 고용보조지표3(확장실업률)은 13.4%로 1년전보다 0.7%포인트 상승했다. 통계가 작성된 이래 최고치다.

정재웅 기자  ec@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재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