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KB금융, 국·공립유치원 조성…‘보육 걱정 없는 세상’ 만들어
13일 열린 서울장위초등학교 병설유치원 개원 기념 테이프 컷팅식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왼쪽부터) 장석진 성북강북교육지원청 교육장, 이경선 서울시의원,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신영희 장위초등학교 교장,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 김원찬 서울시교육청 부교육감

[위클리오늘=신민호 기자] KB금융그룹(회장 윤종규)은 교육부와 공동으로 조성한 ‘병설유치원’ 개원 기념행사를 진행했다.

이번 행사는 13일 서울 성북구에 위치한 장위초등학교에서 개최됐으며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김원찬 서울특별시교육청 부교육감 등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했다.

서울장위초등학교 병설유치원은 KB금융그룹과 교육부 간 협약을 바탕으로 신설된 병설유치원으로 학습공간과 놀이공간 등으로 꾸며져 있다. 또한 5∼7세반과 특수반 등 총 4개 학급으로 구성됐으며 최대 수용 원아 수는 60여 명에 이른다.

KB금융그룹은 2022년까지 총 750억원을 지원할 계획이며 올해 상반기 이내 오픈 예정인 시설은 초등돌봄교실 543개, 국·공립 병설유치원 180개 학급이다. 이에 약 1만4000명의 아동이 혜택을 받게 될 전망이다.

KB금융 관계자는 "돌봄교실과 유치원의 신·증설은 학부모의 사회 조기 복귀 등 사회 전반에 긍정적인 파급효과가 예상된다”며 "향후 교육부와 협력해 학부모의 돌봄 공백을 채워 국가 경제 활성화까지 이뤄지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겠다" 라고 말했다.

신민호 기자  fi@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