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1.13 수 20:55
상단여백
HOME 정치
통일부 "개성공단 기업인 방북 시점, 북한측과 협의""입주기업과도 소통...남북연락사무소 통해 추진할 것"
지난 17일 오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이상민 통일부 대변인이 개성공단 기업인 방북 승인 등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위클리오늘=김성한 기자] 통일부는 개성공단 기업인의 방북과 관련해 북측과 시기를 협의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통일부 이상민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개성공단 기업인 방북은 그동안 기업이 요청해 온 사항이기에 북측과 협의를 해왔다”며 “남북공동연락사무소 등을 통해 방북 시점 등 계속 협의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북측과 협의하면서 필요한 사항에 대해 “(개성공단 입주) 기업과도 계속 소통하겠다”고 덧붙였다.

이 대변인은 “개성공단이 남북관계 발전과 한반도 평화를 위해 필요하고 중요한 수단이라는 점에서 재개가 필요한 입장을 갖고 있다”며 “(재개를 위한) 제반 여건을 미련하기 위해 필요한 노력을 다해 갈 것”이라고 했다.

한편, 지난 17일 정부는 개성공단 가동을 중단한 지 3년 3개월여 만에 자산점검을 위한 기업인들의 방북을 승인한 바 있다.

김성한 기자  i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