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IT
KT-KFC, 지능형 솔루션으로 에너지 절감에 앞장190개 KFC 매장 ‘기가 에너지 매니저 프랜차이즈’ 적용...14% 이상 절감 효과
KT 모델이 전국 KFC 매장에 적용되는 ‘기가 에너지 매니저 프랜차이즈’ 서비스를 홍보하고 있다. <사진=KT>

[위클리오늘=김성한 기자] KT(회장 황창규)는 KFC 코리아와 함께 7월까지 전국 190개 KFC 매장에 ‘기가 에너지 매니저 프랜차이즈’ 서비스를 적용해 에너지 절감에 나선다고 10일 밝혔다.

기가 에너지 매니저 프랜차이즈는 KT가 보유한 지능형 에너지 플랫폼 ‘KT-MEG(Micro Energy Grid)’ 기반으로 매장 내 에너지 및 시설을 실시간 관제·제어해 에너지를 절감, 효율을 높이는 솔루션이다.

KT에 따르면, KFC가 지난 1월 이 서비스를 시범 운영한 수도권 매장 3곳의 월 전기 사용량은 14% 이상 절감했다.

이는 빅데이터와 인공지능(AI)을 활용해 에너지 소비 패턴을 분석‧자동 제어함으로써 최적의 에너지 환경을 제공해 비용 절감이 가능했다.

고객사 입장에선 통합 대시보드를 통해 각 매장의 에너지 사용 및 시설 현황을 한눈에 볼 수 있고, 모바일 웹을 통해서도 관리·제어가 가능해 업무 효율성을 높일 수 있다.

KT 에너지플랫폼사업단 김영명 전무는 “앞으로도 KT는 국내 모든 업계, 매장에 에너지 절감, 효율화에 기여하겠다”며 “지역 기반의 전통시장, 소상공인에도 적용 가능한 솔루션으로 확장해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한편, KFC는 그간 고효율 LED를 도입하는 등 에너지 절약을 위해 노력해 왔다.

김성한 기자  i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