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1.13 수 03:45
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신한베트남은행, 4개 지점 추가 오픈다낭·미딩·짱주에·빈증뉴시티 4곳 개점, 총 36개 채널 확보
15일 베트남 힐튼 다낭호텔에서 열린 신한베트남은행 다낭지점 개점식에서 신동민 신한베트남은행 법인장(왼쪽 첫번째)과 진옥동 신한은행장(가운데)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테이프 커팅식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신한은행>

[위클리오늘=신민호 기자]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이 베트남 현지법인 ‘신한베트남은행’이 베트남에 4개 지점을 추가 개점했다.

15일 힐튼 다낭 호텔에서 열린 다낭지점 개점식에는 진옥동 신한은행장을 비롯해 주베트남 한국 대사관, 다낭시 인민위원회, 베트남 중앙은행의 주요인사와 고객들이 참석했다.

이날 개점식에서 다낭시 인민위원회에서 선정한 학생들 대상 장학금을 전달식도 진행했다.

이번에 개점한 지점은 ▲베트남 다낭시 ‘다낭 지점’ ▲하노이시 ‘미딩 지점’ ▲하이퐁시 ‘짱주에 지점’ ▲빈증성 ‘빈증뉴시티 지점’이다.

신한베트남은행은 올해에만 베트남에 6개 지점을 개점하면서 외국계 은행 최다인 총 36개 지점망을 보유한 상황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관계자 분들의 도움으로 올해 6개 지점 설립을 성공적으로 마무리 지었다”며 “현지은행과 대등하게 경쟁할 수 있도록 매년 채널을 추가로 확장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신한은행은 신한베트남은행 법인장을 베트남·미얀마·캄보디아를 포함하는 인도차이나 ‘리저널 헤드(Regional Head)’로 임명했다.

이를 통해 해당국 네트워크 간 시너지를 확대하고 급변하는 글로벌 금융환경에 보다 효과적으로 대응할 방침이다.

신민호 기자  fi@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