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0.19 토 16:40
상단여백
HOME 산업 IT
LG유플러스-하트·하트재단, 제3호 ‘U+희망도서관’ 설립
LG유플러스 임직원과 강원명진학교 학생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LG유플러스>

[위클리오늘=신유림 기자] LG유플러스(부회장 하현회)는 사회복지법인 하트-하트재단(이사장 오지철)과 함께 강원 명진학교에 제3호 ‘U+희망도서관’을 설립한다고 19일 밝혔다.

U+희망도서관은 LG유플러스가 2017년부터 하트-하트재단과 함께 시각장애 학생의 학습을 돕기 위해 독서 보조공학기기를 기증하는 사업으로 올해는 강원 명진학교에 기증키로 했다.

이에 앞서 LG유플러스는 임직원이 기부금 마련에 동참할 수 있도록 지난 7월 ‘온라인 나눔 경매’를 진행했다.

임원들이 기부한 애장품을 비롯해 LG유플러스 광고모델들이 착용했던 의상·소품을 온라인으로 판매해 마련한 수익금 약 1342만 원 전액은 독서 보조공학기기 구매 비용으로 사용했다.

LG유플러스 임직원과 하트-하트재단 관계자는 이날 강원 명진학교에서 학교 관계자 및 학생들에게 독서 보조공학기기를 전달했다.

또 학생들과 함께 제과 활동을 하면서 평소 가졌던 꿈과 미래에 관해 이야기하는 의미 있는 시간을 가졌다.

정윤종 LG유플러스 강원인프라담당은 “LG유플러스 임직원과 함께 기부금을 마련해 나눔을 베풀 수 있어 보다 의미가 크다”며 “시각장애 학생들이 책을 통해 큰 꿈을 꾸고 미래를 향해 씩씩하게 나아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신유림 기자  i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유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