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2.6 금 02:25
상단여백
HOME 산업 유통
롯데제과, ‘빼빼로 사랑나눔 특별 판매전’
   

‘아름다운가게’와 ‘밀알복지재단’ 판매 수익금…청소년·장애인 지원

[위클리오늘=김인환 기자] 롯데제과(대표이사 민명기)가 ‘아름다운가게’, ‘밀알복지재단’과 협력하여 ‘빼빼로 사랑나눔 특별 판매전’을 전개했다.

롯데제과는 ‘아름다운가게’에 빼빼로 등 과자 600여 박스를 전달하며 안국점에서 14일 기념식을 가졌다.

롯데제과가 전달한 제품은 아름다운가게 안국점을 포함해 수도권 및 울산 지역 6곳에서 판매된다. 행사를 통해 마련된 수익금은 ‘아름다운가게’에서 운영하는 보육원 퇴소 청소년 지원 사업에 사용된다.

또 롯데제과는 ‘밀알복지재단’에서 운영하는 기빙플러스에도 빼빼로 등 과자 300여 박스를 전달, 15일 구로지밸리점에서 기념식을 가질 예정이다. 판매된 수익금은 장애인일자리 지원 등 취약계층에게 사용될 예정이다.

이 같은 판매전 참여는 주위의 어려운 이웃을 돕고 국민과자 ‘빼빼로’에 담긴 ‘나눔’의 의미를 알리자는 취지로 시행, 특히 ‘아름다운가게’와 함께하는 특별 판매전은 7년째 이어오고 있다.

한편 롯데제과는 2013년부터 ‘맛있는 나눔, 따뜻한 세상’이라는 슬로건 아래 여러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하고 있다.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무료치과진료 및 구강보건교육 등을 전개하는 ‘닥터 자일리톨버스가 간다’ 캠페인을 비롯해 놀이공간과 학습공간이 부족한 농어촌 지역 아이들을 위해 ‘스위트홈’을 건립하는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롯데제과는 앞으로도 각종 복지기관 및 사회복지단체를 지원하여 적극적인 나눔 활동을 꾸준히 전개해나갈 계획이다.

김인환 기자  i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