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유통
한샘, 자녀책상 판매할때 마다 다문화가족에 도서 기부'조이 매직데스크 플러스' 출시, 도서 기부 캠페인

[위클리오늘=임창열 기자] 한샘(대표 최양하)이 자녀방 책상 신제품 '조이 매직데스크 플러스'를 출시하고 3월 말까지 판매 책상 1개 당 도서 1권을 다문화가족 지원센터에 기부하는 ‘바른성장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12일 밝혔다.

‘조이 매직데스크 플러스’는 자녀의 학습 유형과 성장에 맞춰 높이와 각도가 조절 가능한 기능성 책상으로 기존 ‘조이 매직데스크’에서 디자인과 기능을 대폭 개선한 제품이다.

책상 높이 조절범위를 확대해 상판뿐만 아니라 다릿발에도 높이 조절 기능을 추가했다. 기존 제품은 최소 52cm에서 최대 90cm까지 높이 조절이 가능했는데 신제품은 최소 37cm에서 최대 100cm까지 조절이 가능하다.

한샘은 신제품 출시를 기념해 3월 말까지 다문화가족 지원단체 ‘다누리’, 서적 출판업체 ‘길벗’과 함께 도서 기부 캠페인을 진행한다.

기간 내 한샘의 자녀방 책상을 구매하는 고객 자녀에게는 연령대에 맞춰 권장도서 1권을 증정하고 같은 책 1권은 전국 50개 다문화 가족 지원센터 도서관에 전달된다. 기부증서는 자녀의 이름으로 전달된다.

 

임창열 기자  imkazama@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창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