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연예
서촌, 시간이 멈춘 듯...'수요미식회' 소머리국밥집은?수요미식회' 서촌, 양희경Ⅹ강승현Ⅹ신동 초대...딤섬, 소머리국밥, 스페인식당 소개
   
 

[위클리오늘] 15일 저녁 '수요미식회' 105회에서는 뜨는 동네 서촌에 가면 꼭 가야 할 식당 톱3를 소개했다.

서촌하면 빠질 수 없다는 게스트로는 서촌에서 인생의 한 부분을 보낸 아날로그 감성의 그녀 배우 양희경, 독특한 서촌 매력에 푹 빠져있는 분위기 좀 아는 여자 모델 강승현, 그 누구보다 서촌을 사랑하게 된 남자 가수 신동이 초대됐다.

'수요미식회' 서촌 편은 서촌에서 오리지널에 가까운 딤섬을 만날 수 있는 식당부터 빠른 변화 속에서도 30여 년간 변함없는 소머리국밥 맛을 내는 곳, 푸근한 한옥에서 스페인을 느낄 수 있는 식당을 찾아 갔다..

좁은 골목 사이 시간을 거스른 듯 자리한 오래된 한옥, 천천히 흐르는 시간 속에 발길과 마음이 머무는 동네 '서촌'. 서촌이 어디에 있는지, 어디서부터 어디까지가 서촌인지, 서촌은 언제부터 서촌이라 불렸는지 등 서촌에 대한 모든 궁금증을 풀어줬다. 

서울 종로구 통의동, 효자동, 통인동, 사직동 등 경복궁 서쪽 지역을 통칭하는 서촌은 조선시대 겸재 정선과 추사 김정희, 근대 화가 이중섭과 이상범, 시인 윤동주와 이상 등 예술가들이 많이 거주한 곳이다. 사대부 집권 세력의 거주지였던 북촌에 비해 화려한 한옥은 적으면서 옛 정취가 느껴지는 골목 사이사이에 갤러리와 카페가 자리하고 있어 북촌과는 또 다른 분위기를 자아낸다. 식당, 카페, 공방, 갤러리, 맛집 등이 연이어 들어서며 새로운 데이트코스로 떠올랐다.

서촌 오리지널 딤섬은 통인동 포담, 30년 소머리집 국밥은 통인시장 인근 인왕식당, 스페인 식당 한옥 서통인동 따빠스구르.

 

이하나 기자  skang7155@gmail.com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하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