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울산 에쓰오일 공장 폭발, 2차 폭발 우려...인명 피해는?21일 정오경 울산 에쓰오일 공장 폭발...근로자 수백명 대피
   
▲ 울산 에쓰오일 공장 폭발 현장. <출처 = YTN 방송 캡쳐>

[위클리오늘=정창욱 기자] 울산 에쓰오일 공장에서 폭발사고가 일어나 지역주민들이 불안에 떨고 있다.

21일 다수 매체들은 이날 정오경 울산시 울주군 온산읍에 있는 에쓰오일 정유공장에서 폭발과 함께 화제가 발생해 근로자 수백명이 대피했다고 보도했다.

소방본부는 크레인이 넘어지면서 배관을 건드려 폭발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현장에선 새까만 연기와 함께 불길이 치솟아 소방당국이 출동한 상태다.

소방당국은 현재 장비 20여 대, 인력 70여 명을 투입해 화제 진압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20여 분 만에 일단 큰 불은 잡혔지만 현재 잔불이 남아 있는 상황이다. 

이날 사고로 현재까지 근로자 2명이 경상을 입은 것으로 알려졌으며 다행히 생명에는 지정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불이 완전히 연소되지 않아 2차 폭발로 인한 인명 피해가 더욱 커질 수 있는 상황이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건물에 직접 적으로 불이 붙은 것은 아니며, 기름 등을 나르는 배관에서 불이나 건물로 번진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한편, 경찰은 정확한 사고경위를 파악하기 위해 공사현장 관계자들을 상대로 조사를 벌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정창욱 기자  skang71555@gmail.com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창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