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자동차
현대자동차, 파키스탄에 대형트럭 200대 공급 계약
파키스탄 현대차 상용 대리점 '알하즈 현대(Al-Haj Hyundai)'의 빌랄(Bilal Khan Afridi) 사장(앞줄 왼쪽)과 상용수출사업부 이인철 전무(앞줄 오른쪽)가 공급 계약 조인식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현대자동차>

[위클리오늘=김성현기자] 현대자동차가 파키스탄에 대형트럭 엑시언트를 대규모로 공급한다.

현대자동차는 9일 양재동 본사 사옥에서 파키스탄에 대형트럭 엑시언트 200대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는 현대자동차가 올해 1월 파키스탄 시장에 진출한 이래 체결한 공급계약 중 최대규모다. 이번 계약을 통해 전달되는 엑시언트 200대 차량은 트랙터 100대, 덤프 50대, 카고 50대 등이다.

현대자동차는 ‘중국·파키스탄 경제회랑(CPEC)’에 따라 경제 개발 사업이 한창 진행중인 파키스탄 지역 인프라 건설에 차질이 없도록 내년 초부터 엑시언트 생산에 들어가 내년 말까지 모두 인도할 예정이다.

김성현 기자  smre3810@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